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이춘희시장 특공 반납 1인 시위

기사승인 2021.06.03  15:28:24

공유
default_news_ad2

국민의힘 세종시당은 3일 여의도 민주당 당사 앞에서 이춘희 세종시장의 특공 자진 반납을 촉구하는 릴레이 1인시위를 벌였다.

국민의힘은 보도자료를 통해 이춘희 시장은 2020년부터 정무직과 기관장의 특공이 제외된다고 하자 2019년 6월 특공을 신청해 124㎡ 아파트를 받은 것은 잘못된 것이라고 주장했다.

국민의힘은 이와함께 이춘희 시장에 대해 4개 항목을 지적했다.

첫째, 세종시 특공에 대한 국민적 합의는 이전기관 종사자의 주거안정을 위한 것이다. 스스로 세종에 거주하다 당선된 이춘희 시장은 자격이 없다.

둘째, 선출직 기관장인 이춘희 시장은 정치인이다. 선거 상금처럼 보이는 정치인 특공에 대해 국민들이 허용한 바 없다.

셋째, 자신의 특공대상확인서에 직접 직인을 찍어 셀프승인했다.

넷째, 재산신고액만 32억 5510만 원으로 전국 광역단체장 가운데 1위인데 그냥 매입하지 않고 특공으로 자기 주머니를 챙겼다. 등이다.

국민의힘 세종시당 관계자는 "민주당 송영길 대표가 2010년 인천시장에 당선되었을 때 이춘희 시장을 인천도시개발공사 사장에 임명한 바 있다" 며 "친분 여부를 떠나 공정과 정의에 관점에서 올바르게 처리하기 바란다"고 밝혔다.

 

  

이현구 sjnewsjo@naver.com

<저작권자 © 세종시티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